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손 씻기로  내 건강 지키기

bullpen3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속보] '비선실세' 최순실, 파기환송심 징역 18년

작성일
20-02-14 15:10
글쓴이
퍼스나콘 플레이볼
IP
125.♡.♡.41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401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일부 강요 무죄로 2년 감형.."탄핵과정 사회갈등 지금도 이어져 엄중 책임"
최서원 측 "진실 향한 용기 기대했지만..상고 여부는 논의해 결정"

박근혜 정부 시절 '비선 실세'로 일컬어진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씨가 국정농단 사건의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18년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형사6부(오석준 백승엽 조기열 부장판사)는 14일 최씨의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18년과 벌금 200억원, 추징금 63억여원을 선고했다.

최씨는 박 전 대통령과 공모해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으로부터 딸 정유라씨의 승마 지원비를 뇌물로 받고, 50여개 대기업에는 미르·K스포츠재단 출연을 강요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앞서 2심은 최씨에게 징역 20년과 벌금 200억원, 추징금 70억여원을 선고했다.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지난해 8월 최씨의 일부 강요 혐의는 무죄로 봐야 한다며 사건을 서울고법에 돌려보냈다.

이런 판단에 따라 재판부는 형량을 2년 깎았다.

또 삼성으로부터 뇌물로 받은 말 3필 가운데 '라우싱'의 경우는 현재 삼성 측에서 보관하는 것으로 보인다며 그 가액을 추징금에서 제외했다. 뇌물 공여자에게 반환됐다고 판단한 것이다.

재판부는 "이 재판은 헌정사상 초유의 대통령 탄핵 사태를 초래하는 데 상당한 책임이 있는 피고인의 파기환송심"이라며 "피고인의 행위로 국정질서와 국가조직체계에 큰 혼란이 빚어졌다"고 지적했다.

또 "전임 대통령의 탄핵 과정에서 빚어진 국민의 대립·반목 등 사회갈등이 지금도 이어지고 있다"며 "이를 고려하면 최서원씨에게 행위에 상응하는 엄중한 책임을 묻는 것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함께 기소된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에게는 징역 4년과 벌금 2천만원, 추징금 1천990만원을 선고했다.

지난해 3월 구속기간 만료로 석방된 안 전 수석은 이날 실형이 선고됨에 따라 법정에서 다시 구속됐다.

최씨를 변호하는 이경재 변호사는 선고 후 "파기환송심에서 실체적 진실을 정확히 보고 판단해 줄 것을 기대했는데, 현 사법부에서 진실을 향해 용기 있는 깃발을 드는 판사가 있는지 의구심이 든다"고 주장했다.

이 변호사는 "환송심에서 용기를 내 사실관계에 천착하고 법리를 따지는 대신, 대법에서 기왕 한 판결에 기생한 것"이라면서 "상고 여부는 최씨와 상의해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국정농단 사건의 핵심 인물 가운데 최씨의 파기환송심 선고가 가장 먼저 종료됐다.

박근혜 전 대통령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경우는 파기환송심 결론이 나오기까지 조금 더 시일이 걸릴 것으로 관측된다.

국정농단 사건에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상납 사건까지 더해 재판을 받고 있는 박 전 대통령은 애초 지난달 결심 공판이 이뤄질 예정이었으나 미뤄졌다.

이른바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사건과 관련해 최근 대법원 전원합의체가 일부 직권남용 혐의는 죄의 성립 여부를 더 구체적으로 따져야 한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박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 사건 공소사실 중에도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사건이 포함된 만큼, 이 사건을 맡은 재판부는 이 부분을 더 심리하겠다며 일정을 연기했다.

이재용 부회장의 경우는 형량을 정하는 기준을 두고 논쟁이 이어지고 있다.

이 부회장의 파기환송심을 맡은 서울고법 형사1부(정준영 김세종 송영승 부장판사)는 '회복적 사법'의 하나로 삼성의 준법감시위원회 활동이 실제 효과를 내는지 살펴보고 이를 양형에 반영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그러나 이를 두고 시민단체 등에서 "기준이 맞지 않는 봐주기 판결이 우려된다"는 비판이 강하게 제기됐다.

반발의 목소리가 커지자 재판부는 이날 열 예정이던 공판 준비기일을 연기하고 특검과 이 부회장 측의 의견을 더 수렴하기로 했다.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3767 박덕흠 일가 피감기관 수주 400억 → 1000억 → 2000억 점점 늘어나네요. 퍼스나콘 플레이볼 01:02 21 0
73766 민주당, 김홍걸 제명 [3]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8 60 0
73765 간만입니다. [1] [자정] 삼삼 09-16 130 0
73764 간만에 쉬네요.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6 84 0
73763 WWE 클래쉬 오브 챔피언스 2020 : 골드러쉬 확정경기(28일 IB 스포츠 라이브) Xtreme 09-15 57 0
73762 코로나19로 올 한해 날린 기분이네요 [2] 가후매니아 09-15 193 0
73761 한번 다녀왔습니다. 간만에 정말 괜찮은 가족 드라마였네요.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3 113 0
73760 [아카펠라] 디즈니 메들리2 커버 - 보이스밴드 엑시트(feat.수현 of AKMU) 퍼스나콘 [KS] 꼴뚜기 09-13 81 1
73759 [기사] 수도권 거리두기 '2.5단계→2단계'..위험시설 방역은 강화 퍼스나콘 플레이볼 09-13 81 0
73758 베팍이 청정구역으로 남을 수 있을까요? [2] 퍼스나콘 volon 09-13 267 0
73757 올해 한국 일조량이 평년에 비해서 얼마나 차이나는지 궁금해지네요.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2 92 0
73756 WWE 클래쉬 오브 챔피언스 2020 확정경기(28일 IB 스포츠 라이브) Xtreme 09-12 73 0
73755 문득, 아주 오랜만입니다. [5] 퍼스나콘 울므 09-12 345 2
73754 드라마 모래시계. 퍼스나콘 [KS] 꼴뚜기 09-09 126 0
73753 재평가되는 히어로와 빌런 퍼스나콘 ▷◁깊은슬픔 09-09 141 0
73752 방탄소년단. 빌보드 싱글 차트 2주 연속 1위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9-08 293 1
73751 표절 고백한 방탄소년단 [2] 퍼스나콘 ▷◁깊은슬픔 09-08 370 0
73750 엠팍 완전히 일베충 사이트가 되어버렸더군요 [3] supremo 09-08 396 0
73749 퍼펙트 골드~ [2] 퍼스나콘 ▷◁깊은슬픔 09-05 419 0
73748 엠팍에서 이사왔습니다. [4] supremo 09-05 545 3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