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구속!      포획 성공!!

etc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농구/배구]

펌. '돌격대장' 이재도 "신인 대결 끝까지 지켜봐 주세요"

작성일
13-11-14 09:11
글쓴이
퍼스나콘 [밴뎅이]너부리
IP
124.♡.♡.148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3,990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http://sports.media.daum.net/basketball/news/kbl/breaking/view.html?newsid=20131114074504689

아래는 기사 중 일부

이재도는 지난 9월 30일 2013 신인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5순위로 부산 KT 옷을 입었다. 이재도는 수비와 빠른 경기 운영이 돋보이는 선수로 한양대 육상농구의 핵이었다.

드래프트 이후 이재도는 한양대 소속으로 전국체전에서 준우승을 달성한 뒤에 팀에 복귀했다. 그리고 지난 25일 원주 동부와의 경기로 프로 데뷔전을 치렀다.

이재도는 "기억도 잘 안 난다. 내가 생각한 것보다 일찍 코트에 들어갔다. 나는 못 들어갈 줄 알았는데 빨리 들어갔고, 좋지 않은 모습이었다. 기억하고 싶지 않은 데뷔전이다. 정신이 없었다. 전날 경기(전국체전 결승)에서는 긴장을 안 했다. 하루 차이였는데 긴장되고, 완전히 달라져 있었다"라고 회상했다.

이재도의 승부욕은 남다르다. 아마에서 강팀을 만나야 더 강해졌고, 매 경기 거침이 없었다. 올해 대학농구리그 경희대와의 플레이오프 4강에서도 이재도는 존재감을 보였다. 애초 경희대의 손쉬운 승리가 예상됐지만, 이재도가 2경기 평균 16.5득점 5.5어시스트 3리바운드 2스틸을 기록하며 경희대를 끝까지 물고 늘어졌다. 이에 한양대는 두 번의 경기에서 평균 3점차로 졌다. 그의 활약 속에 한양대는 졌지만 빛났다.

하지만 프로 데뷔 후 만난 이재도는 많이 달라졌다. 프로에 데뷔 후 선배들과 대결이 어땠냐고 묻자 이재도는 "상대가 아니라 나 자신이 제일 힘들다. 대학교 때는 40분을 다 뛰어도 힘든 게 없었는데, 프로에선 10분을 뛰어도 정신이 없었다. 아직은 적응을 하는 중이다"라고 담담히 이야기했다. 아마와 프로의 차이를 몸소 느끼고 있었다. 현재 이재도는 4경기 평균 10분 정도의 시간을 소화하며 2.8득점 1.5리바운드 1.5어시스트를 기록 중이다.

KT 신인선수들은 대부분 2군에서 몸을 갖춘 뒤 1군 데뷔전을 치른다. 하지만 이재도는 KT 포인트가드 김현중과 김현수가 줄 부상을 당함에 따라 1군에 일찍이 발을 들였다. "1군에서 데뷔전을 치른 것은 좋다. 하지만 앞으로 2군 경기에서 뛰어야 한다. 2군에서 잘하고 난 다음에 1군에서도 뛰고 싶다"고 말했다. 형님들과의 차이를 느꼈기에 내실을 다져 제대로 맞붙고 싶다는 의지를 표현한 것이다.

드래프트 동기들과의 대결은 달랐다. 이번 시즌 신인들의 활약이 두드러진다 말하자 이재도의 눈이 반짝였다. "다른 신인들이 부각되고 비치고 있다. 신경이 안 쓰일 수 없지만 그런 생각은 시기상조다. 아직 시즌이 반도 안 지났고, 시작한 지 얼마 안 됐으니 끝날 때까지 봐주셨으면 좋겠다." 이재도의 말이다. 그의 승부욕은 그대로였다.



잘 할거라 믿음

kt 조성민 외에 다른 선수들 타팀 가면 베스트 5에 들어갈 선수 누가 있을까 의문스러울 정도인데 성적 나오는 거 보면 신기

열심히 해서 쭉쭉 크기 바람

송영진-전형수-김승현 드래프트 처럼

치고 올라가 신인왕 접수하기 바람^^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 [농구/배구] '전설' 김주성, 박수 받을 때 떠난다 퍼스나콘 ▷◁깊은슬픔 12-19 990 0
16 [농구/배구] [대학리그 PO] '4강 진출' 연세대 은희석 감독 "김경원 가세 큰 힘…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4 1923 0
15 [농구/배구] [대학리그 PO] ‘골밑 장악’ 연세대 김경원 “경기 체력 70~80% 올라왔다”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4 1577 0
14 [농구/배구] HOME 대학 [대학리그 PO] ‘높이 압도’ 연세대, 동국대 꺾고 4강 PO 진출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4 1269 0
13 [농구/배구] '김연경 15득점' 페네르바체, '최강' 바키프방크 꺾고 … 퍼스나콘 ▷◁깊은슬픔 01-18 1847 0
12 [농구/배구] PO 4연승’ 전자랜드, 3점슛 성공률 47.3% 이하나 03-21 2227 0
11 [농구/배구] [프로배구] 현대캐피탈 vs 한국전력 하이라이트(2015.1.21) 퍼스나콘 royhobbs 01-22 2370 0
10 [농구/배구] [프로배구] 현대캐피탈 vs LIG손보 하이라이트(2015.1.17) 퍼스나콘 royhobbs 01-18 2346 0
9 [농구/배구] [프로배구] 현대캐피탈 vs 삼성화재 하이라이트(2015.1.14) 퍼스나콘 royhobbs 01-15 2441 1
8 [농구/배구] 뻘. kbl fa 계약이 15일까지 아닌가요? 퍼스나콘 너부리 05-11 2649 0
7 [농구/배구] 국제배구연맹 "김연경 자유선수..흥국생명 소속 아냐" 퍼스나콘 royhobbs 02-07 4183 0
6 [농구/배구] [KBL] 오리온스-KT 4:4 대형 트레이드 퍼스나콘 네로울프 12-18 3008 0
5 [농구/배구] 펌. '돌격대장' 이재도 "신인 대결 끝까지 지켜봐 주세요" 퍼스나콘 [밴뎅이]너부리 11-14 3991 0
4 [농구/배구] [드래프트 D-5] 김종규만 센터냐? 우리도 있다 퍼스나콘 [밴뎅이]너부리 09-24 3601 2
3 [농구/배구] 펌 [구단별 용병 탐방] 부산 KT, 트레븐 브라이언트 퍼스나콘 [밴뎅이]너부리 08-27 4603 1
2 [농구/배구] 펌 [구단별 용병 탐방] 부산 KT, 앤써니 리차드슨 퍼스나콘 [밴뎅이]너부리 08-27 4547 1
1 [농구/배구] 울산 모비스 김시래 엘지 세이커스로 이적 [1] 퍼스나콘 양두구육 04-18 6765 1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