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일반]

엠스플 순위공개 엠피셜 선정 원 히트 원더 탑15 순위

작성일
17-12-31 17:53
글쓴이
Xtreme
IP
119.♡.♡.71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612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15위 - 2012년 KIA 황정립 롯데 강영식 상대 더블헤더 2차전 동점 홈런 (황정립 데뷔 첫타석이었음. 아쉽게도 2016 시즌 후 방출)

14위 - 2008년 KIA 이범석 아쉬웠던 마지막 아웃카운트 (박석민 내야안타로 노히트노런 무산. 어깨 부상 심각해져 오랜 기간 재활하다 방출)

13위 - 1994년 신인 트로이카 LG 인현배 (데뷔 첫해 두 자릿수 승수 이후 단 1승도 올리지 못하고 은퇴)

12위 - 2008년 LG 안치용 난세의 영웅 탄생 (개인 한시즌 최다 경기 안타 타점 기록 및 삼성전 사이클링 히트 기록)

11위 - 1988년 MBC 이용철 최고의 신인 (현재 삼용철로 욕먹고 있는 KBSN 해설위원)

10위 - 2012년 롯데 팀 역사를 바꾼 마무리 투수 (방어율 2.98 , 방어율 34 세이브 기록)

9위 - 1994년 태평양 김홍집 최고의 시즌 (방위병 복무로 홈경기에만 등판할 수 있는 상황에서 12승 커리어하이 기록)

8위 - 2001년 두산 송원국 KBO 데뷔 첫 타석 대타 만루 홈런

7위 - 2006년 KIA 이재주의 뜨거운 시즌 (최고 타율 최다 안타 최다 홈런 기록 , 최고 대타였으나 2009년 방출 후 은퇴)

6위 - 2011년 한화 이대수 내야의 지배자 (첫 3할 타율 기록 및 골든글러브 수상)

5위 - 1997년 쌍방울 김현욱 전무후무 구원 20승 기록 (방어율, 다승, 승률 1위, 157.2이닝 소화)

4위 - 2007년 KIA 이현곤 타격왕 등극 (유일한 3할 타율 시즌 , 이후 7년간 내리막 거른 후 14시즌 후 은퇴)

3위 - 2009년 KIA 유동훈 우승 이끈 특급 마무리 (0점대 방어율 22세이브 10홀드 기록 , 2015 시즌 중 은퇴식)

2위 - 1992년 삼성 승률 100% 오봉옥 (KBO 최초 제주도 출신, 13승 무패 승률 100% 기록)

1위 - 2001년 LG 신윤호 역대급 다승왕 (KBO 최초 억대 고졸 신인, 2001년 투수 3관왕 이후 내리막길)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731 [KIA] 4연승후 김기태의 분위기 쇄신. [22] 푸른솔 06-20 149 0
34730 [기사] 윤석민 소방수로 뛴다..KIA 마운드 긴급개편 [2]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9 143 0
34729 [기타] 팀순위(2018.06.17)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9 82 0
34728 [일반] 합의판정 2018 24회 "2018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 최종엔트리 진단" 정리 Xtreme 06-19 111 0
34727 [KBO] 피타고리안 승률 (2018.06.17)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8 117 0
34726 [기사] 前 NC 해커, 로저스 대체 외인으로 넥센과 계약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8 112 0
34725 [KIA] 일요일에는 잘 이기던데 오늘은 어떨지 [14]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7 261 0
34724 [기사] KIA 김기태 감독 "한승혁 말소, 한 번 쉬어가는 차원"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7 165 0
34723 윤석민은 [1] 퍼스나콘 김플오 06-15 218 0
34722 [기사] 16일 선발로 예정된 한승혁은 14일 불펜대기 했다. 푸른솔 06-15 124 0
34721 [KIA] 김기태의 명장병 그리고 망 푸른솔 06-15 122 0
34720 [기타] 팀순위(2018.06.14)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5 123 0
34719 [웹툰] [익뚜의 야스]121. 대표팀 선발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5 120 0
34718 기아팬들에겐 죄송하지만 [5] 퍼스나콘 김플오 06-15 269 0
34717 [KIA] 김기태가 윤석민을 폐급 투수로 만드네요. [20] 푸른솔 06-14 323 0
34716 [일반] 180612 최희 장예인 김세연 아나운서 의상 Xtreme 06-12 182 0
34715 [KIA] 윤석민이 아니였네요. [30] 푸른솔 06-12 401 0
34714 [기타] 팀순위(2018.06.10)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2 150 0
34713 [KBO] ‘군면제보다 최강팀 우선’ SUN이 밝힌 이정후 탈락 이유 [2] 푸른솔 06-11 398 0
34712 [KBO] [일문일답] 선동열 감독 "백업 고민 많이 했다…오지환-박해민 백업 푸른솔 06-11 176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