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실업야구 부활을 위한 과제는?

작성일
18-01-03 11:35
글쓴이
Xtreme
IP
223.♡.♡.91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874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실업야구 부활에 대한 이야기가 거론되었지만, 문제가 아예 없는 것은 아니다. 특히, 2002년을 끝으로
실업야구가 완전히 폐지된 이후 야구선수들의 생계 수단은 프로야구가 유일했다.

-- 중략 --

특히, 실업 리그 재개에 대해 이제 막 논의가 시작됐을 뿐, 제도적인 부분부터 시작하여 실업야구팀에
참가할 팀 구성을 어떻게 하느냐가 가장 중요한 포인트다. 야구 선수들을 일반 직원과 동등하게 대우하면서
야구단을 운영할 수 있을 만한 역량을 가진 중견 기업을 찾아내는 일도 필요하고, 축구 K리그나
내셔널리그처럼 지방자치단체 혹은 공기업을 활용하는 방법 등 이 모든 것을 충족시킬 만한 완벽한
대안이 나와야 한다. 그 다음으로 중요한 것이 야구장 문제다. 

-- 중략 --

그렇다면, 독립리그 구단의 실업 리그 참가는 가능할까? 물론,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

다만, 그러한 의견에 대해 한 가지 생각해야 할 부분이 있다. 서울 저니맨이나 연천 미라클,
성남 블루팬더스 같은 독립야구단은 궁극적으로 프로행을 꿈꾸는 이들의 집합소이기 때문에, 실업야구와는
분명히 다른 성격을 지니고 있다는 점이다. 그러나 독립야구단이 현재 선수들 자비로 운영되는
이유는 딱 하나다.

프로야구와 같이 안정적인 재정구조를 제공해 줄 수 있는 스폰서나 기업이 없기 때문이다.
만약에 이러한 기업이 등장한다면, 독립리그가 아닌 실업 리그로도 충분히 발전할 수 있다. 

-- 중략 --

실업 리그가 부흥하면, 아시안게임이나 올림픽에서 실업 야구 선수들을 국가대표로 대거 뽑을 수 있는
바탕도 마련될 수 있다. 지금의 프로야구에 비유하자면, 실업 리그에 삼성전자 이승엽 차장,
LG U+ 박용택 과장이 야구를 하게 되는 것이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아직 논의 단계에 있는 만큼 각종 과제를 해결한 이후 빠른 시일 내에
실업 리그가 재개되기를 기원해 본다.



http://m.munhwa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01150#_enliple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653 [기사] 창원 新구장 명칭, 어떻게 정해질까 Xtreme 07-14 94 0
2652 [기사] 한화, 휠러 방출..대체 선수로 데이비드 헤일 영입 퍼스나콘 플레이볼 07-13 110 0
2651 [기사] 야구 남북교류, 가능한가 Xtreme 07-12 105 0
2650 [기사] 박흥식 감독은 매일 오후 6시 30분이 설렌다 퍼스나콘 플레이볼 07-10 130 0
2649 [기사] '내·외야 멀티' 최원준, KIA 야수 육성의 민낯 푸른솔 07-10 186 0
2648 [기사] ‘보직 파괴’ KIA 마운드, 5할 붕괴 자충수 푸른솔 07-09 172 0
2647 [기사] KBO, 넥센 5천만원·8개 구단 2천만원 제재금.. 이장석 무기 실격 퍼스나콘 플레이볼 06-28 203 0
2646 [기사] 두산, 새 외국인 타자 '반슬라이크' 영입 [2] 퍼스나콘 플레이볼 06-26 450 0
2645 [기사] 윤석민 소방수로 뛴다..KIA 마운드 긴급개편 [2]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9 494 0
2644 [기사] 前 NC 해커, 로저스 대체 외인으로 넥센과 계약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8 274 0
2643 [기사] KIA 김기태 감독 "한승혁 말소, 한 번 쉬어가는 차원"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7 423 0
2642 [기사] 16일 선발로 예정된 한승혁은 14일 불펜대기 했다. 푸른솔 06-15 263 0
2641 [기사] 후랭코프도 놀란 김재환의 괴력 "야구장이 작아보인다" Xtreme 06-09 380 0
2640 [기사] 분위기 쇄신' KIA, 투타 베테랑 임창용-정성훈 말소 푸른솔 06-08 337 0
2639 [기사] 성폭행 혐의 넥센 조상우…사건 당일 음주운전 의혹 Xtreme 06-06 332 0
2638 [기사] NC 김경문 감독 사퇴, 유영준 단장 감독대행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6-03 522 0
2637 [기사] 사연많은 윤석민과 안우진, 2일 의미있는 첫 선발 등판 Xtreme 06-01 292 0
2636 [기사] 'LG, 넥센에 박병호+15억 줬다' 이면 거래 의혹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9 296 0
2635 [기사] "이날만 기다렸다" 윤석민, 2일 두산전 선발 등판 확정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9 298 0
2634 [기사] 히어로즈의 심각한 모럴해저드, 더 방치해선 안된다 Xtreme 05-29 310 0
1  2  3  4  5  6  7  8  9  10  >  >> 다음검색

조회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추천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