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쿠바 출신 성공률 희박' LG 가르시아는 다를까?

작성일
18-01-14 10:12
글쓴이
Xtreme
IP
119.♡.♡.71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523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LG 트윈스의 새 외국인 타자 아도니스 가르시아는 KBO리그에 입성한 역대 3번째 쿠바 출신 선수다.
 
앞선 케이스와는 다르게 새로운 성공 사례를 쓸 수 있을까.
 
가르시아는 쿠바 출신이다. 현재 KBO리그에서 뛰는 외국인 선수들은 크게 미국과 도미니카공화국 출신으로 갈린다.
 
KIA 타이거즈 헥터 노에시나 LG 헨리 소사, 지난해까지 한화 이글스에서 뛰었던 윌린 로사리오 등이 도미니카공화국
출신이고, SK 와이번스 메릴 켈리나 kt 위즈 더스틴 니퍼트, 라이언 피어밴드 등이 미국 출신 선수들이다.
 
쿠바 출신 선수는 가르시아를 포함해 리그 역사를 통틀어 3명밖에 없었다.

쿠바는 야구 열기가 무척 뛰어난 나라다. 국민들이 열정적으로 야구를 사랑하고, 아이들은 어릴때부터 자연스럽게
야구를 접한다.
 
-- 중략 --
 
가르시아보다 먼저 KBO리그에 입성했던 2명의 선수는 성공하지 못했다. 2010년 한화가 대체 외국인 선수로 영입했던
투수 프랜시슬리 부에노가 역대 첫 쿠바 출신 선수였지만 9경기 1승3패 평균자책점 9.10으로 부진한 성격만 남기고
퇴출됐고, 두번째 선수는 2014~2015시즌 두산 베어스에서 뛰었던 투수 유네스키 마야다.
 
'노히트 노런'으로 강한 인상을 남겼던 마야는 한차례 재계약에도 성공했지만, 2년 연속 2승에 그치는 등 최악의
성적 속에 헤맸다.
-- 중략 --
 
가르시아는 첫 쿠바 출신 외국인 타자다. 영어를 잘 못하는 것으로 알려져있지만, 투수와 야수는 또 다를 수 있다.
KBO리그에서 오래 뛰었고 스페인어와 영어, 심지어 한국어까지 능숙한 동료 소사가 많은 도움을 줄 수도 있다.
 
앞선 2명의 실패 케이스를 넘어 새로운 환경에 적응할 수 있을까.
 
http://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076&aid=0003202681
 
KBO에서 뛴게 가르시아 이전에 두명이라 표본도 적은데 이런 기사를 쓰네요.
 
이런 기사 나오려면 쿠바산 선수가 최소 10명은 뛴 상태에서 써야.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730 [기사] 윤석민 소방수로 뛴다..KIA 마운드 긴급개편 [2]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9 81 0
34729 [기타] 팀순위(2018.06.17)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9 51 0
34728 [일반] 합의판정 2018 24회 "2018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 최종엔트리 진단" 정리 Xtreme 06-19 79 0
34727 [KBO] 피타고리안 승률 (2018.06.17)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8 84 0
34726 [기사] 前 NC 해커, 로저스 대체 외인으로 넥센과 계약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8 84 0
34725 [KIA] 일요일에는 잘 이기던데 오늘은 어떨지 [14]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7 222 0
34724 [기사] KIA 김기태 감독 "한승혁 말소, 한 번 쉬어가는 차원"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7 127 0
34723 윤석민은 [1] 퍼스나콘 김플오 06-15 188 0
34722 [기사] 16일 선발로 예정된 한승혁은 14일 불펜대기 했다. 푸른솔 06-15 116 0
34721 [KIA] 김기태의 명장병 그리고 망 푸른솔 06-15 116 0
34720 [기타] 팀순위(2018.06.14)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5 116 0
34719 [웹툰] [익뚜의 야스]121. 대표팀 선발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5 115 0
34718 기아팬들에겐 죄송하지만 [5] 퍼스나콘 김플오 06-15 243 0
34717 [KIA] 김기태가 윤석민을 폐급 투수로 만드네요. [20] 푸른솔 06-14 278 0
34716 [일반] 180612 최희 장예인 김세연 아나운서 의상 Xtreme 06-12 171 0
34715 [KIA] 윤석민이 아니였네요. [30] 푸른솔 06-12 364 0
34714 [기타] 팀순위(2018.06.10)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2 137 0
34713 [KBO] ‘군면제보다 최강팀 우선’ SUN이 밝힌 이정후 탈락 이유 [2] 푸른솔 06-11 364 0
34712 [KBO] [일문일답] 선동열 감독 "백업 고민 많이 했다…오지환-박해민 백업 푸른솔 06-11 163 0
34711 [일반] 2018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 최종 엔트리 [1] Xtreme 06-11 317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